언론보도

언론에 소개된 빛컨을 만나보세요.

언론보도

제목 [전기신문] 스마트제조 시스템 간 데이터 교환 ... "국가표준으로 가능" - 국가표준시연회 빛컨의 MODLINK로 시연!


 

스마트제조 시스템 간 데이터 교환…“국가표준으로 가능”
국표원, 스마트제조 시스템 간 데이터 교환 국가표준(KS) 제정
데이터 연계 작업에 투입해 온 시간과 비용 대폭 절감 기대

강수진 기자    작성 : 2021년 09월 10일(금) 16:29    게시 : 2021년 09월 10일(금) 16:29

국가기술표준원.

[전기신문 강수진 기자]산업계 디지털전환(DX)의 필수 과제인 스마트제조 시스템 간 데이터 교환을 가능하게 하는 국가표준(KS)이 제정됐다.

지난 9일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이상훈)은 스마트제조 시스템간 데이터 교환 방식 등을 규정하는 국가표준(KSX9101)을 제정하고, 이 표준을 활용해 서로 다른 기업의 제조업무 시스템 간 상호 운용성을 검증하는 시연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에 제정한 국가표준은 스마트제조 시스템별로 다르게 표현해 온 데이터 양식을 통일해 서로 다른 시스템 간 데이터 연계 작업을 가능하게 하는 표준이다.

가령 시스템별로 ‘품목명’을 ‘NAME', 'NM_ITEM' 등 서로 다르게 표현하고 있는데, 이를 교환할 때는 ’ItemName'으로 정해 해당 데이터를 ‘품목명’으로 서로 인식하도록 하는 것이다. 즉 지역별로 ‘정구지’, ‘부자’, ‘솔’, ‘세우리’ 등으로 부르는 것을 ‘부추’로 정하는 것으로, 서로 다른 시스템이 소통하기 위한 표준어를 정립했다는 의미가 있다.

국표원은 표준이 제정됨에 따라 그동안 서로 다른 업무 시스템을 연동하기 위해 기업별로 데이터 연계 작업에 투입해 온 시간과 비용이 크게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국표원은 이날 스마트제조 시스템 공급기업과 수요기업 등이 참여한 가운데 이번 표준의 상호운용성을 검증하는 시연회도 열었다.

이번 표준개발을 주도한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시연을 주관했으며, 삼성에스디에스(SDS)의 제품 수명주기 관리(PLM), 더존비즈온의 전사적 자원관리(ERP), 엠아이큐브솔루션의 제조 실행 시스템(MES), 빛컨의 데이터 수집 시스템(DAQ) 등이 상호운용성 검증에 참여했다.

스마트제조 시스템 상호운용을 위한 KS X 9101 표준 구성도.
상호운용의 방식은 제조 시스템별로 상이한 데이터 항목을 이번에 제정한 표준(KS X 9101)을 매개로 변환해 데이터 교환 시 이를 동일 항목으로 인식하도록 하는 것이다. 시연은 제품 개발, 생산, 실적 관리 등 제조업무 전 과정을 수행하는 형태로 진행됐다.

향후 국표원은 ‘스마트제조 분야 데이터 표준 개발 및 실증체계 구축·운영’을 주제로 한 4개년 실증과제를 통해 실제 제조현장에 표준을 적용해 구체적인 효과를 검증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기업 내에서뿐만 아니라 공급망에 속한 기업 간 데이터 흐름을 원활하게 해 제조분야 디지털전환을 촉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상훈 국가기술표준원장은 “기업들이 안팎으로 막힘없이 데이터를 소통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시스템 간에 상호운용성이 확보돼야한다”며 “국표원은 스마트제조 표준화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산업 디지털전환의 근간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강수진 기자 sjkang17@electimes.com        강수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http://www.electimes.com/article.php?aid=1631258977222586010